thumbimg

아파트의 편리함과 주택의 독자성을 조화시킨 ‘대구 가창주택’
2016년에 지은 가창주택은 대구 도심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한다. 산과 작은 개울이 있는 이 지역은 주택과 작은 단지들이 하나둘 들어서며 조금씩 마을의 풍경을 이루어가고 있는 곳이다. 초등학교 자녀들을 둔 젊은 부부는 아파트의 획일적인 삶을 변화시키고자 개인주 ... 2019.04.11 [장상길 기자]

thumbimg

<2019 KCDF공예디자인 전시 공모> 작가 선정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2019 KCDF 공예디자인 전시 공모” 지원대상 작가 21팀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지원 대상 부문별 작가는 신진작가 11인, 중견작가 6인, 단체 4팀이다. KCDF공예디자인 전시 공모에 선정된 작가들에게는 인사동 소재 KCDF갤러리에 ... 2019.04.10 [편집부 ]

thumbimg

하지훈, 장응복 공예전 <차경(借境), 운경고택을 즐기다>
공예를 통해 집이라는 공간 본연의 의미를 되새기고, 공예작품의 진가를 경험할 수 있는 전시가 5월 1일부터 서울 사직동에 위치한 운경고택에서 열린다. 이 전시는 (재)운경고택의 주관으로 사물의 아름다움을 추구하며 자연스럽고 본질적인 공예 작품을 선보이고 있는 가구 디자 ... 2019.04.10 [편집부 ]

thumbimg

디자인 목가구전 <2019 슬로우퍼니처 10|01>
목가구 디자인그룹 슬로우퍼니처의 제 10회 정기전이 오는 5월 12일 예술의전당 한가람 디자인미술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2010년 디자인그룹을 결성한 후 지난 10년 간 매년 쉬지 않고 그룹 정기전을 개최한 슬로우퍼니처의 열 번째 전시라는 점에서 의미를 갖는다.& ... 2019.04.09 [편집부 ]

thumbimg

여자목수 9인 '최소의 의자전'을 열어
​여자목수들이 의미있는 전시를 가진다.단행본 <여자목수> 출간을 앞두고 인터뷰에 참여한 10인의 여자목수 중 9인이 참가, '최소의 의자'라는 쉽지 않은 주제를 독창적 디자인으로 선보인다.4월 5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는 대 ... 2019.03.31 [편집부 ]

thumbimg

2019 청주국제공예공모전 개최
제10회청주국제공예공모전이 온라인 접수가 오는 5월 1일 시작된다.총 상금 1억 4천만 원 규모로 치러지는 이번 공모전은 기존의 공모전 형태로 공예작품을 공모하는 ▲공예공모전과(Craft Competition)’과 청주가 공예 도시로서 발전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모하 ... 2019.03.30 [편집부 ]

thumbimg

빛을 향해 걷다 '핀란드의 성 헨리 예배당'
핀란드 제2의 도시 트루쿠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작은 섬 히르반살로에 가면 독특한 모습을 한 예배당을 만날 수 있다. 성 헨리 예배당(St Henry’s Ecumenical Art Chapel)이다. 반드르르 윤이 흐르는 금속성 외관에 뒤집힌 배처럼 뾰족한 아치를 이 ... 2019.03.24 [김수정 기자]

thumbimg

걷다가 피식, 나무사람
작은 나무 인형들이 거리로 나왔다. 그래픽 노블의 인물들을 가위로 조심스레 오려낸 듯한 이 작은 인형들은 도무지 세상 돌아가는 일에는 관심이 없는 듯하다. 기타를 맨 흑인 남자는 듣는 사람 하나 없어도 자기 노래에 한창이고, 짓궂게 생긴 남자 아이는 번화가 한복판에서 ... 2019.03.23 [김수정 기자]

thumbimg

노아의 방주, 그런 일이 실제로 일어났다
한 남자가 꿈을 꾼다. 급작스러운 홍수에 네덜란드가 온통 잠겨버리는 이상한 꿈. 독실한 크리스천이었던 남자는 생각한다. 그 옛날 노아가 했던 것처럼 방주를 만들겠다고. 꿈을 꾼 지 20년 후, 마침내 거대한 방주가 강 위에 모습을 드러낸다.말 그대로 ‘꿈을 현실로 만든 ... 2019.03.23 [김수정 기자]

thumbimg

자연의 시간이라는 무게 : 가구 디자이너 조셉 웰시
12살 때부터 가구를 만들기 시작했다고 들었다. 그 당시 꿈은 무엇이었나? 디자이너 혹은 제작자?그저 무언가를 만드는 게 꿈이었다. 당시 아일랜드 전통 가구를 나름대로 해석하는 작업을 했는데 그걸 하면서 자연스럽게 그런 꿈을 지니게 된 것 같다. 그땐 디자인을 했다기보 ... 2019.03.19 [오예슬 기자]

thumbimg

덴마크 코펜하겐 Barr, 당신은 식당에서 무얼 먹나요
덴마크 코펜하겐에 위치한 레스토랑 노마가 있던 자리에는 노마와 협력한 새로운 레스토랑이 들어왔다. 이 곳은 도도하고 팬시한 레스토랑이 아닌, 어느 산장에 들른 것 같은 살짝 거칠면서도 아늑한 느낌을 전면에 내세웠다.고대 노르웨이어로 ‘보리’라는 뜻의 레스토랑 ‘바르(B ... 2019.03.18 [배우리 기자]

thumbimg

중국 재생 건축 '정혜원 선&다원': 새롭게, 더 오래 전으로
정혜원 선&다원은 오래된 공장 리모델링 프로젝트를 통해 탄생했다. 70년대에 붉은 벽돌로 지어진 공장은 최근 사무실로 재건축되기 전까지 몇 번의 개조를 거듭했다. 이 공장은 천장이 높은 것도 아니고, 다른 공장 부지처럼 넓은 것도 아니었다. 이 프로젝트를 맡은 ... 2019.03.18 [배우리 기자]

thumbimg

그래픽 디자이너의 자투리 목재 활용법.
- 자기소개 부탁합니다.안녕하세요! 저는 토니 뒤랑(Tony Durand)이라고 해요. 프랑스 노르망디 지역에 있는 작은 도시 셰르부르에 살고 있어요. 바다가 가까이 있어서 해변가로 산책을 다니기 좋은 곳이죠. 어려서부터 이 동네를 크게 벗어나지 않고 자랐어요. 꼬맹이 ... 2019.03.11 [이다영 기자]

thumbimg

소확행, 작은 나무 사물 모음집
1. 매일 작은 단편● 낮잠디자인 김성희 - 오래 봐도 질리지 않는 것들낮잠디자인을 꾸려왔던 김성희 작가는 최근 새로운 작품들을 선보였다. 작은 가구를 만들고 남은 긴 무늬목 조각들은 어느 날 고양이 그림이 되었고, 또 어느 날부턴가는 그날그날 느꼈던 감정의 단편선들 ... 2019.03.04 [배우리 기자]

thumbimg

동심을 담은 창의적 공간 '레고 하우스'
세상의 어린이라면 한 번쯤 경험했을 레고가 전혀 엉뚱한 놀이를 시도했다. 대만의 건축디자인 회사 하오 디자인(HAO Design)의 독창적 해석으로 둔감한 주거 인테리어를 어제의 추억과 오늘의 감성이 뒤섞이는 특별한 공간으로 변화시켰다.건축주는 레고 장난감 전문 수집가 ... 2019.03.04 [편집부 ]

thumbimg

자유로운 개조가 가능한 집
스몰 박스 하우스는 삿포로 시내가 내려다보이는 모이와(Moiwa)산 서쪽 언덕에 자리 잡고 있다. 대지면적은 약 100평으로 꽤 넓지만, 건축면적은 약 17평형의 스몰 하우스로 지어졌다.건축주는 자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의 소유자였고, 경관이 우수한 곳에 대지가 위치한 만큼 ... 2019.02.19 [송은정 기자]

thumbimg

작지만 부족하지 않다, 일본 호리노우치 목조주택
일본 도쿄에 위치한 호리노우치 주택은 강과 길이 만나 삼각형이 된 대지 위에 지어졌다. 버려진 길 끄트머리에 주택부지로 허가를 받기 위한 다양한 법규들이 설계에 적용됐다. 거주자는 부부와 어린 딸이다. 약 15평의 삼각형이라는 독특한 대지지만, 여유 공간까지 확보하니 ... 2019.02.19 [송은정 기자]

thumbimg

딸의 집, 대전 목운정
대문을 낀 북향의 거대하고 하얀 목운정의 파사드는 가히 압도적이다. 양 옆에 일렬로 늘어선 다른 주택들은 한눈에 집의 규모와 구조가 어느 정도 예측이 되는 반면 이 집은 저 하얀 벽 뒤의 실체가 무엇일지 매우 궁금하게 만드는 구석이 있다. 역동적으로 달린 창문들과 택배 ... 2019.02.18 [육상수 기자]

thumbimg

여행자를 위한 의자, Nomadic Chair
어서 이 겨울이 지나가기를! 다가올 봄에는 햇살 내리쬐는 호젓한 어느 골목에서 '노마딕 의자'를 펼치고 앉아 시 한권을 꺼내어 읽어 볼 일이다. 1985년생의 젊은 스페인 디자이너호르헤 페나데스(Jorge Penades)가 선보인 노마딕 의자와 벤치는 도 ... 2019.02.18 [송은정 기자]

thumbimg

야생 그대로의 조명, 비슈
거침없이 드러난 이 나무의 골격을 보라. 작품명인 ‘비슈(Bicho)’는 포르투갈어로 ‘생명이 있는 존재’를 의미한다. 베어지고 꺾여 수명을 다했음에도 불구하고 타고난 자연의 에너지는 여전히 남아 빛을 발산한다.제각기 뻗어 있는 가지들은 제 이름처럼 금방이라도 살아 움 ... 2019.02.18 [송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