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관 목수노트 ①] 일 년의 기간 그리고 직업목수가 된다는 것

칼럼 / 김윤관 / 2020-03-11 03:03:45
  • -
  • +
  • 인쇄
직업목수 입문 조건
최소 3년, 적어도 5, 6년
어두운 표정의 감춰진 이유

 

“인맥이 좋은 경우 최소 3년, 그렇지 않다면 적어도 5, 6년 정도 예상하면 됩니다. 만약 그 기간 안에 직업목수로서 자리를 잡는다면 굉장히 빠른 겁니다.”

가구를 만드는 목수, 흔히 ‘소목小木’으로 분류되는 목수 양성을 위한 아카데미를 개설한 후 상담자들에게 반드시 받는 질문, “목수 아카데미를 수료하면 직업목수로 자리잡는데 기간이 얼마나 걸리는가”라는 질문에 대한 나의 대답이다.

대답을 들은 상담자들의 표정은 급격히 어두워진다. 표정과 입술, 손동작에 놀란 기운이 역력하다. 공방 문을 열고 들어설 때의 결연한 표정은 온데간데없다. 가끔은 심통 맞은 표정으로 돌아서기도 한다. 목수 아카데미를 연 첫 해에는 오히려 내가 그들의 반응에 더 놀랬었다. 당연한 말을 한 것인데 왜 저리 놀라고, 어두워지는 것일까?

나는 곧 그 이유를 알게 되었다. 그들 대부분, 아니 거의 모두가 목공 관련 교육기관을 수료하면 곧바로 ‘직업’목수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놀랍게도 일부 목수학교들은 상담할 때 마치 일 년 과정을 수료하면 바로 목수라는 ‘직업’이 가능한 것처럼 말하고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되었다.

개인작업 때문에 목수 아카데미를 2년 동안 쉬고 올해 다시 재개하면서 나는 또다시 그런 표정들을 마주한다. 상담하러 오신 분들은 늘 같은 질문을 하고 나는 늘 같은 대답을 하고 상담자들은 늘 같은 반응을 보인다. 이제는 상담자가 공방 문을 열고 들어서면 조금 두렵기까지 하다. 누군가의 놀라고 어두운 표정을 바로 앞에서 본다는 것은 유쾌한 일이 아니기 때문이다.

직업목수를 희망하는 사람들이 이 당연한 대답에 놀라는 이유는 무엇일까? 아마도 가장 큰 이유는 그들이 ‘직업’ 목수가 실제 어떤 일을 하는지에 대해 알 수 있는 정보가 거의 없기 때문일 것이다.

나는 노트북을 열고, 이 연재를 시작하기로 했다.
직업목수를 희망하는 사람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질문들에 대한 내 나름의 답을 정리해 보기로 한 것이다. 내가 이 주제에 적합한 필자인지 그리고 나의 생각이 객관적인지에 대해서는 확신할 수 없다. 다만 나는 지난 10여 년 동안 ‘가구를 팔아 생계를 유지하는’ 직업목수의 세계에서 치열하게 살아왔고, 지금도 시장市場의 한복판에서 분투하고 있다. 나의 경험이 전체 목가구 시장의 현실을 아우르지는 못하겠지만, 적어도 언젠가의 나처럼 목수라는 직업을 가지려는 분들에게 유의미한 조언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연재를 시작한다. 모쪼록 직업목수를 희망하는 분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되기를 바랄 뿐이다.

우선 상식적인 선에서 이야기를 시작해 보겠다. 한국에서 소위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직업을 안정적으로 갖기 위해 소요되는 기간은 얼마나 될까? 분야에 따라 다르겠지만, 일반적인 경우를 생각해 보면 다음과 같을 것이다.
기본 대학교 4년, 1년에서 2, 3년에 걸친 어학연수나 유학은 필수, 몇 개월에서 1년에 이르는 인턴기간. 소위 ‘스펙’을 위한 더 세부적인 사항을 제외하고 살펴보아도 대강 5, 6년의 기간은 필수이다. 흔히 말하는 기술직 역시 마찬가지이다. 3년 동안 공업고등학교를 다니고, 말도 안 되는 박봉과 과로에 시달리며 짧게는 2, 3년, 길게는 10년에 걸쳐 경험을 쌓은 후 자기 사업장을 열고 또 다시 몇 년....

(목수가 ‘기술직’이라는 오해 역시 반드시 수정되어야 할 믿음이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다음 편 ‘목수를 둘러싼 몇 가지 오해들’에 기술하겠다.)
 



1년이라는 턱없는 시간
목가구 유통을 위한 준비
어떻게 살 것인가


직종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어느 분야든 안정적인 직업을 갖기 위해서는 적어도 5년에서 10년까지의 시간이 소요되는 것이 지금 한국의 당연한 풍경이다. 단 일 년의 준비로 가질 수 있는 ‘안정적’인 직장이 가능할까? 만약 이 글을 읽는 당신의 자녀가 혹은 조카가 일 년만 준비하면 평생 지속할 수 있는 직업이 있다고 말하면 당신은 그 말을 믿을 수 있을까?

목수학교가 만약 일주일에 3일 수업을 한다면, 단순계산으로 일 년 동안 144일 목공을 배운 것이다. 약 5개월 정도이다. 5개월 만에 배울 수 있는 목공? 그 정도라면 값어치가 높은 기술이라고 보기 힘들다. 더구나 목공은 하나의 기술로만 이루어져 있지 않다. 가구를 한 점 만드는 과정은 다양한 종류의 기계사용과 톱질, 끌질, 샌딩, 칠 등 수많은 단계들이 필요하다. 일 년의 교육기간 동안 6점의 가구를 만들었다면 세부적인 기술 하나하나의 수련에 소요된 시간은 사실 얼마 되지 않는다. 상품으로서의 ‘가구 만들기’를 단 5개월 만에 배울 수 있는 방법은 없다.

다시 상식선의 이야기를 해보겠다.
목가구 공방을 창업한다는 것은 자신보다 짧게는 1, 2년 많게는 10년에서 3, 40년의 경력이 더 많은 목수들과 경쟁을 시작한다는 의미다. 이케아와 한샘, 일룸 등 대기업의 가구와도 경쟁을 해야 한다. 더 나아가서는 이탈리아나 일본의 가구와도 경쟁을 해야 한다. 자신보다 수십 배나 많은 경험과 포트폴리오를 가진 목수들, 그리고 비교할 수 없는 자금력과 마케팅 조직을 가진 대기업과의 경쟁을 시작하게 되는 것이다.

목수는 가구를 ‘만들기’만 하는 직업이 아니다. 목수는 가구를 ‘판매’하는 직업이다. 판매를 ‘유통’이라고 말한다. 그러므로 목수는 제조업자이자 유통업자이자 서비스업자이다. 일 년의 교육기간 동안 목수 희망자들이 준비하는 것은 대개 가구 ‘만들기’ 뿐이다. 혹시 ‘판매 가능’한 가구의 제작기술을 완벽히 습득했다 하더라도 ‘유통’ 즉 마케팅과 홍보 등에 대해서는 준비가 안 된 상태이다. 제작에 관한 준비만 한 것이지 ‘유통’을 위한 준비는 없다. 하다못해 공방을 어느 지역의 어느 위치에 마련해야 하는지 홍보 방안은 무엇인지 최초의 가격 책정은 어떻게 할 것인지 등 유통에 관련한 기본적인 전략도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공방을 차리면 매달 작업장의 월셋날을 마주해야 하고, 가구 판매를 위한 광고를 수시로 `제작해야 하며, 다행히 구매의사를 밝히는 사람이 나타났다 하더라도 지루하도록 길고 끈질긴 상담과 설득, 설계 변경 등등이 기다리고 있다. 만들어 본 적이 없는 품목과 구조의 가구라면 며칠씩 인터넷을 서핑해서 제작방법을 찾아야 한다. 한국사회에 가구를 주문하고 몇 개월씩 기다려주는 구매자는 거의 없다. 판매 계약이 성사된 후에도 짧은 납품기간을 맞추기 위해 몇 주씩 야근과 밤샘을 해야 하는 경우도 흔하다. 상업을 위한 셀 수 없이 많은 잔무에 시달리면서도 앞날을 위한 포트폴리오에 쓰일 가구도 연구하고 제작해야 한다.

일 년 아니, 6개월 정도의 기간 동안 일반인 보다 조금 나은 기술 수준과 겨우 대여섯 개의 가구를 만든 경험으로 이 모든 과정들을 혼자 감당하는 것이 과연 가능할까?

목수는 특별한 직업이 아니다. 단 일 년 만에 ‘안정적’인 직업을 안겨주는 신비로운 기술이나 블루오션은 목수라는 ‘직업’에는 없다. 개인적으로는 ‘없다’ 앞에 ‘절대’라는 명사를 세 개쯤 붙이고 싶다.

또 하나, 목수는 당연히 ‘목공’이라는 기술이 있어야 한다. 역시 당연한 상식으로 배우기 쉽고 숙련기간이 짧은 기술은 가치가 덜 하다. 만약 목공이 몇 개월 안에 모두 습득할 수 있는 기술이라면 제대로 된 직업으로 성립되기 어려운 기술이라는 의미이다.

여기까지만 써도 직업목수를 희망하는 사람의 수는 반 이하로 떨어질 것이다. 하지만 분명하게 다시 말하고 싶다. 단 일 년의 배움으로는 직업목수가 될 수 없다. 만약 “일 년의 수업을 마치면 공방을 차리고 직업목수가 될 수 있다”고 말하는 목수학교가 있다면, 그 목수학교 운영자는 그의 의도와 상관없이 당신을 속이고 있는 것이다.

물론 당신이 그 사실을 깨닫기 까지는 몇 년의 시간이 필요하겠지만.


김윤관(김윤관목가구공방 & 아카데미 대표목수)

 

--------------------------------
  

■ 직업목수를 위한 <김윤관목수의 목수노트>가 총 7회에 걸쳐 연재됩니다. 


프롤로그 - "정말, 당신은 ‘열심히’ 할 수 있습니까?"
① 일 년 그리고 직업목수가 된다는 것
② 목수를 둘러싼 몇 가지 오해들
③ 직업목수가 되는데 소요되는 기간에 대하여 

목수의 ‘직업’ 유형에 대하여

직업목수가 되기 위해서는 무엇을 배워야 하나
⑥ 목수는 어떤 직업인가

 

 

[저작권자ⓒ 우드플래닛 뉴스 프레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의견]

댓글쓰기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WOODPLANET Newsletter

우드플래닛 최신기사, 관련정보 등을 이메일로 받아 보실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 하시겠습니까?

우드플래닛은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함에 있어 정보주체로부터의 이용 동의 여부를 사전에 고지하고 있습니다. 정보주체가 되는 이용자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시고,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ㆍ수집 이용 목적 : 우드플래닛과 구독자를 위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ㆍ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메일

ㆍ보유 및 이용 기간 : 메일링서비스 해지시 까지(해지시 정보파기)

뉴스레터에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