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3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thumbimg

Camphor credenza, 캄포나무의 가능성
변재와 심재의 나뭇결과 색감 차이가 확연하게 다른 캄포나무의 결을 강조한 크레덴자다. 손금처럼 유일무이한 원목의 결을 강조한 디자인에 중점을 두면서도 자연의 물성이 너무 과하지 않게 표현되도록 절제와 균형에도 공을 들인 작품이다.우종철 목수는 자연 본연의 느낌이 그 자 ... 2019.01.16 [편집부 ]

thumbimg

바다를 품은 지리코테
‘2016년 겨울’은 전남 보성에서 바라본 가을 바다를 모티프로 만든 거실장으로, 수묵화를 연상시키는 지리코테 나뭇결이 잘 표현된 작품이다. 지리코테 특유의 현란한 무늬는 넘실대는 파도, 다도해의 특유의 다채로운 정경을 고스란히 떠올리게 한다. 무늬를 살리기 위한 불가 ... 2019.01.16 [편집부 ]

thumbimg

나무의 정서가 디자인이다
결 no. 18의 용도는 A4 규격에 맞춘 서랍형 서류함이다. 골재는 흑단으로 울거미를 짰고, 측널의 판재와 서랍재는 낙동한 오동나무, 서랍 전면의 화장재는 먹감나무로 구성했다. 전체적으로 블랙 톤의 나무로 가구가 표현되면서 중후한 느낌을 갖고 있다.이 서류함의 목재 ... 2019.01.16 [편집부 ]

thumbimg

브랜드 오트오트 : 옻칠의 현대적 해석
오트오트는 옻칠작가 김나연, 김아람이 공동으로 만든 옻칠 공예 브랜드이다. 옻칠의 기능적인 장점과 공예의 감수성은 유지하되, 효율적인 생산방식을 통해 평소에 사용하기 쉽고, 다른 재질의 식기들과도 어울리는 현대적이고 대중적인 옻칠 제품을 만들고 있다.오트오트 제품의 특 ... 2019.01.10 [편집부 ]

thumbimg

[칼럼] 모든 사물의 처음은 공예였다
강물은 도도한 흐름 그 자체가 존재감이듯, 공예 또한 인류에게 필요한 모든 도구와 미의 근원이었다. 하지만 제품 혹은 작품, 기능, 효율, 장인, 예술가 등의 언어적 의미 해석에 갇혀 존재의 근본을 탐문 받고 있다. 관점에 따라 형형색색으로 해석되는 지금의 공예는 전통 ... 2019.01.07 [편집부 ]

thumbimg

건축가, 건축주가 되다
- 건축가 자신과 가족의 집을 설계했다. 맨 먼저 고민한 것은 무엇이었나.주택은 우리 가족 프로젝트의 첫 단계 설계이다. 내년 착공하게 될 자그만 건축사무소와 갤러리, 카페와의 배치를 밑그림으로 뒤에 배경으로 펼쳐질 대지(꽃과 나무)와 조화되는 집을 설계해야 했다. 무 ... 2019.01.03 [편집부 ]

thumbimg

[전시] 조형가구작가 한희선, <무용지용(無用之用), 쓸모없음의 쓰임> 전 열어
자신만의 해법으로 일상 가구에 이야기를 입혀 온 한희선이, 이번에는 효율과 생산성의 휴유증에 대처하는 방안을 제시하는 조형가구 전을 연다. 작가는 실용과 효율이라는 가구의 기능성을 걷어내고 그 자리에 예술과 심미적 호흡을 불어넣어 중단없는 존재성을 부여했다.“하늘과 땅 ... 2018.12.12 [편집부 ]

thumbimg

[전시] 마을의 참 풍경을 화폭에 담은, 이호신 작가 기증전 열려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관장 장남원)이 이호신 기증 특별전 '마을진경眞景'을 준비했다. 1997년부터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과 오랜 인연을 맺어 온 작가가 지난 2015년, 마을과 사람들을 그린 작품, 화첩, 스케치북 등 269점을 아무런 조건 없이 기증한 것을 ... 2018.11.05 [편집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