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서울여성공예포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공예계의 새로운 변화를 위한 좌담회 열어

공예 / 강진희 기자 / 2020-12-09 15:45:22
  • -
  • +
  • 인쇄
세계 공예계의 이슈를 점검
공예가와 기관의 성공 사례
공예의 현안과 본질을 모색

 

서울여성공예센터 더아리움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공예가 만드는 일상의 새로운 변화>를 주제로 공예의 가치를 새롭게 찾고 앞으로의 활력을 모색하는 ‘2020 서울여성공예포럼’을 연다. 

 

12월 10~11일 이틀에 걸쳐 열리는 이번 포럼은 총 6개 팀이 주제를 선정해 토론을 벌인다.

David Crump(Cockpit Arts 인큐베이팅 팀장, 영국), Jerry Yen(C+Culture 대표, 대만), 김영징(서울여성공예센터장)의 발제를 시작으로 임정희 한국예술대학교 교수, 육상수 우드플래닛 대표, 정연택 명지전문대 명예교수, 조혜영 송현아트 대표, 최범 공예평론가, 최연수 한국공예산업연구소 소장 등 6인이 각 주제의 좌장을 맡아 토론을 진행한다.

본 토론회인 세션2에서는 공감과 연결을 대전제로 세계 공예계의 이슈를 점검하고, 섹션3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한 공예계의 변화와 현안에 따른 새로운 전환의 계기를 점검하며, 섹션4에서는 언택트 시대에 적극 대응하고 있는 공예가와 기관의 성공 사례를 소개한다.

 

 

 

김영징 서울여성공예센터장은 “여러 원인으로 급변하는 상황에서 공예계의 다양한 이슈를 점검하고 새롭게 출발하고자 유투버 실시간 방송을 마련했다”며 “공예계에 종사하는 많은 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되리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비대면 시대의 환경에 맞춰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열리는 이번 토론회는 형식에 앞서 공예 전문가 그룹이 대규모로 출연해 릴레이 토론회를 가졌다는 점에서 주목할 필요가 있다.

서울여성센터 공식 유튜버 채널에 접속하면 토론을 시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지역재생팀 02-948-1199로 연락하면 된다.

 

[저작권자ⓒ 우드플래닛 뉴스 프레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의견]

댓글쓰기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WOODPLANET Newsletter

우드플래닛 최신기사, 관련정보 등을 이메일로 받아 보실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 하시겠습니까?

우드플래닛은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함에 있어 정보주체로부터의 이용 동의 여부를 사전에 고지하고 있습니다. 정보주체가 되는 이용자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시고,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ㆍ수집 이용 목적 : 우드플래닛과 구독자를 위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ㆍ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메일

ㆍ보유 및 이용 기간 : 메일링서비스 해지시 까지(해지시 정보파기)

뉴스레터에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